본문 바로가기
정도영의 뷰포인트

취업지원 컨설턴트의 필수 노하우, 구직방법

by 정도영 2021. 11. 18.
반응형

취업지원 컨설턴트의 필수 노하우_구직방법

 

 

1. 취업지원 컨설턴트 실무교육에 대한 아쉬움

현장에서 실무를 담당하는 컨설턴트들은 다양한 실무교육을 받는다.

그런데, 나는 이 부분에서 늘 아쉬움을 느끼곤 했다. 왜냐하면 대부분의 실무교육이 상담위주로 편성되는 까닭이다.

 

상담은 중요하다. 그런데, 취업 컨설턴트를 상담사라는 정의만으로 설명하기는 어렵다.

적어도 현장에서 일해 본 분들이라면 이런 점을 많이 느낄 것이다.

당장 취업이 필요한 사람, 그것도 취업의 기술적 노하우가 부족한 사람을 붙잡고
공감만 해준다고 문제가 해결되리라 믿는다면 너무 이상적이다.

 

물론 공감이란 것은 분명한 효과가 있다. 또 취업지원에서 중요한 부분이기도 하다. 그러나 그것만 할거라면 심리상담사로 일을 하는 것이 옳지 않을까? 적어도 취업지원 상담이나 취업지원 컨설턴트란 이름을 달고 있다면 결국 문제해결이란 또 하나의 산을 넘어야 한다.

그런데 구직방법론에 대한 교육은 실무교육에서조차 소홀히 다뤄지거나 심지어 건너뛰는 경우도 종종 본다. 도대체 왜 그럴까?

 

개인적인 추측으론 이런 교육을 하시는 분들이 주로 학계에서 많이 활동하시던 분들이라 그렇지 않을까란 추측을 해 보긴 하나, 상황을 이해한다 해도 실무에서 정작 필요한 것이 무얼까란 생각을 해보면 아쉬움이 크다.

결국 이런 상황이 누적되고, 너무 바쁜 현실적 문제들까지 겹치면 그냥 직업정보 정도만 보내준다정도의 취업지원 활동만 하는 컨설턴트가 양산되는 것이다.

 

 

 

스스로 생각해도 일이 바람직한 방향으로 흐르지 않는다고 느낄 때 우리는 그 일에서 만족감을 느끼기 어렵다

 

2. 구직방법, 어떻게 접근해야 할까?

구직방법을 풀어내는 방법은 다양할 수 있다. 그런데 큰 틀에서 보면 결국 3가지 정도의 접근방식이 필요하다고 본다.

바로 인적 네트워크의 활용방법과 대상을 정해 접근하는 타겟마케팅 방법, 그리고 인터넷을 활용한 잡서치 방법이 가장 기본적인 구직방법이다.

아마도 여기에 2~3가지 접근법을 더 넣을 수는 있을 것 같은데 그건 큰 카테고리의 문제라기 보다는 개인적인 분류방법이 문제가 아닐까 싶다.

문제는 이런 가장 기초적인 방법론의 활용법조차 실무교육에서 잘 다뤄지지 않는다는 것이다.

 

취업지원 컨설턴트들을 교육하다 보면, 그들의 일에 대한 열망을 읽을 때가 많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너무나 바쁜 현장과 과도한 서류 업무, 혹은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 속에서 어떻게 해야 할지 방향을 찾지 못하는 경우를 종종 본다.

어려운 현실 속에서 스스로를 분발하게 하려면 자신이 일에서 나아지고 있다는 감정을 느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라도 구직방법에 대한 고민은 필요하다. 결과를 만들어 낼 수 있을 때 우리는 스스로의 성장에 대한 믿음을 가질 수 있기 때문이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