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장년, 시니어 컨설팅

중장년 취업케이스 2. 50대, 새로운 시작도 아직 늦지 않았다

by 정도영 2011. 10. 26.
반응형

최근 고용포럼에서 인상적인 몇 분을 만났습니다.
50대에도 자신이 무언가를 새롭게 시작할 수 있음을 직접 몸으로 보여주신 분들이었는데요.

여기 그 중의 한 분,

50대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모습의,직업전문학교 직업상담사로 일하고 계신 김영주 선생님.

전업주부로 계시다 잠시 독서지도사를 거쳐, 뒤늦게 직업상담사로 일을 시작하셨다고 합니다.
올해부터 채용이 되어 일을 시작하셨다고 하네요.

포럼내내 이 사람, 저 사람들과 의견을 교환하시며 또 다른 가능성을 만들고, 자신의 일에 열정을 보이시는 모습이 너무 좋으셔서 제가 한 컷 요청을 했습니다...ㅎㅎㅎ

언젠가 제 다른 글에도 올렸지만 세상에 무엇을 하기에 어렵고 안되는 이유는 널렸습니다.
하지만 그 와중에도 하는 사람은 하게 되어 있습니다.
급여나 조건은 모르겠습니다만, 무엇보다 새로운 자신의 일을 찾아 열심히 노력하시는 모습이 아름다웠습니다.

선생님의 진입과정을 여쭤봤더니 확실히 노력과 함께 우연적 요소도 함께 하는 것 같습니다.
자격증을 따고 노력하던 과정에서 회사에서 먼저 연락이 왔다고 하더군요.

하지만, 제가 아는 많은 분들은 자격증을 땄지만 그런 우연을 만들 만큼의 노력을 하지 않고, 쉽게 좌절하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습니다.  반면 그런 노력을 보여줬던 많은 이들은 대개 새로운 우연을 만들어 냈습니다
이쯤되면 우연이란 노력의 가면 뒤에 숨은 필연이라 불러도 무방하지 않을까요?



반응형

댓글0